까사렐  CACHAREL

BRAND STORY

여성의 진취성과 자신감을 표현한 브랜드 까사렐(Cacharel)

까사렐은 낭만적인 아름다움과 여성의 주체성을 주제로 하는 프렌치 감성의 패션 브랜드입니다. 1958년 남부 프랑스 출신인 장 부스케(Jean Bousquet)에 의해 설립되었습니다.

로맨틱한 플로랄 프린트와 밝은 색감의 의상을 특징으로 소녀다움과 여성스러움, 발랄함과 세련된 이미지를 표현하며 프렌치 로맨틱 패션의 정석으로 전 세계의 많은 소비자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았습니다.

1978년 까사렐의 첫 향수 아나이스 아나이스(Anaïs Anaïs)가 로레알을 통해 출시 되었을 때에는 거의 혁신과 마찬가지였습니다. 까사렐의 향수 라인은 소녀에서부터 여성으로 성장하는 과정에서 여성의 독립성, 다양성, 창의성을 표현하는 다양한 향수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까사렐의 프래그런스 라인들은 모두 화이트 플로럴(white floral scent)의 향취를 바탕으로 합니다.

차분하고 평온한 노아(Noa), 청초함과 여성스러움의 극치인 아나이스 아나이스(Anaïs Anaïs), 독립적인 현대 여성을 대표하는 예스 아이 엠(Yes I am)까지 여성스러움과 로맨틱함이 가득한 까사렐의 향수들을 만나보세요.

노아 (Noa)

  • “평화와 평온함에 바치는 시, 거부할 수 없는 보호의 향”

아나이스 아나이스 (Anais Anais)

  • “다정하면서 여린 소녀를 위한 부드럽고 감각적인 향”

예스 아이 엠 콜렉션 (YES I AM COLLECTION)

예스 아이엠 콜렉션은 여성의 진취성과 주체성을 표현한 콜렉션 입니다.

  • 예스 아이 엠 EDP
    (Yes I am EDP)

    “용감하고 대범한 여성을 표현한 향”


  • 예스 아이 엠 핑크 퍼스트
    (Yes I am Pink First)

    “핑크색과 같이 재미있고 발랄한 여성을 표현한 향”

브랜드 공유하기
브랜드 홈페이지